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춘궁동, 내미길 ‘아카이빙 전시회’ 개최

기사승인 2020.05.29  23:26:06

공유
default_news_ad2

- ‘고골·나뭇길 순간을 영원으로’ 마을지 출판 기념회·사진 전시회

6월 4일부터 10일까지 춘궁동 목도 경로당, 춘궁동 내미길 아카이빙 전시회 열려

 

하남시 춘궁동 7통에서는 춘궁동 내미길 아카이빙 전시회를 6월 4일부터 10일까지 춘궁동 목도 경로당(하남시 항동 129)에서 개최한다.

일주일간 개최하는 이번 전시회는 현재 춘궁동 7통에 해당하는 ‘항동’ 지역의 1950년대부터의 마을풍경, 아이들 모습, 어르신들이 일하는 옛 모습을 담은 마을지‘고골·나뭇길 순간을 영원으로’출판 기념회와 사진 전시행사로 구성됐다.

춘궁동 7통장인 강신숙씨는 “춘궁동이 교산신도시로 편입됨에 따라 옛 모습을 간직하고 있는 마을과 어려서부터 살아왔던 추억들이 사라지는 것이 너무 아쉽다”라며 “본인이 가지고 있던 오래된 사진과 주변의 지인들에게 수집한 사진을 모아 6개월간 전시회를 준비해 왔다”고 전했다.

이어 “50년간의 애환과 기쁨, 한 지역이 변화하는 모습을 담은 사진에 그때그때의 감회를 주석으로 달아 마을지를 만들었다”며 “많은 주민이 고향을 떠날 수밖에 없지만 이 책자로 그때를 영원히 기억할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번 전시회는 하남시 최초로 과거부터 현재까지 변화하는 마을의 모습을 책으로 만들어 보존하는 ‘아카이빙 전시회’라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한편, 전시회는 6월 4일부터 10일까지 개최하며 관람을 원하는 시민은 일주일간 자유롭게 관람하면 된다.

 

하광뉴스 hanam2020@naver.com

<저작권자 © 하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