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최종윤, 화폐로 신장동․덕풍동 골목상권 살리기 앞장서

기사승인 2020.05.15  21:38:01

공유
default_news_ad2

-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신장동․덕풍동 골목상권 투어 나서

최종윤 당선자와 시도의원들은 신장동과 덕풍동 주된 상권에서 떨어져있는 골목에 위치한 상점들을 다니며, 슈퍼마켓을 비롯한 상점 등에서 각자의 지역화폐로 생필품 등을 구입했다.

최종윤 당선자는 골목상권 투어에 대해, “코로나19로 민생경제가 많이 어려워졌지만, 지난 4월부터 지급된 재난기본소득 덕에 큰 시장이나 주요 상권들은 활기를 되찾아가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최종윤 당선자는 “그러나 골목골목에 위치한 상점들은 그 효과를 상대적으로 덜 받고 있다. 지역화폐의 주된 수혜대상이 아닌 곳 위주로 찾아다니며 챙기고자 한다.”고 골목상권 투어의 취지를 밝혔다.

실제로 지난 12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밝힌 바에 따르면,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지급 후 3주 만에 경기도의 신용카드 매출이 전년 동기의 99%까지 회복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신한카드에서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사용 가능 가맹점의 매출 증가율과 비가맹점의 증가율을 조사한 결과 가맹점은 24%, 비가맹점은 17%로 차이를 보여, 통계적으로 소비 유발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최종윤 당선자는 현재 신청 받고 있는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은 100% 기부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하남시의 경우 긴급재난지원금을 신청한 가구에 대해, 1인 가구 기준 37만4000원, 2인 가구 56만1000원, 3인 가구 74만8000원, 4인 가구 이상 93만5000원이 지급될 예정이다.

 

 

하광뉴스 hanam2020@naver.com

<저작권자 © 하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