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도시재생대학, 주민이 중심이 되어 “마을을 바꾼다”

기사승인 2019.10.30  16:56:23

공유
default_news_ad2

- 서울시 창신숭인지역 도시재생 벤치마킹 “하남시 도시재생 주민역량강화”

하남시는 주민 스스로 지역의 의제를 발굴하고 도시재생을 통해 지역을 변화시키는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도시재생대학’을 운영하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올해 최초로 실시 중인 도시재생 대학은 지난 상반기 총 12회(19.2.16~19.5.9)에 걸쳐 기본과정과 심화과정으로 운영하여 27명이 수료 한 데 이어 하반기에도 지난달 9월 7일부터 11월 16까지 총 9강의 강좌를 운영 중에 있다.

하반기 도시재생대학은 전문적이고 실질적인 교육을 위해 수강생의 제안을 사업화하기 위한 실습강좌를 진행 중이다.

실습강좌의 운영은 단과대학별 주제에 맞는 사업을 주민들이 제안하고 사업화 함으로써 실질적인 역량을 강화하는 것이 목적이다.

이를 위해 지난 26일에는 도시재생대학 수강생 24명을 대상으로 국내최초로 도시재생 선도 지역으로 선정된 바 있고 현재는 도시재생회사(CRC)에 의해 주민이 주인이 되는 도시재생을 추진하고 있는 서울시 창신숭인지역의 현장답사를 실시하며 주민역량을 강화하는 계기를 가졌다.

현재 실시 중인 도시재생대학은 교수중심의 강의 운영을 벗어나 수강생들이 직접 기획하고 토론하여 도시재생사업 방안을 도출하는 방안에 중점을 두고 추진 중이다.

이번 강좌는 수강생 모두가 적극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그 결과물을 사업화 방안으로 생산함으로써 도시재생대학의 수준을 한층 더 성숙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어진다.

한편, 하반기 도시재생대학은 9월 7일부터 11월 16일까지 총9회 강좌를 마치고 다음달 16일 수료식을 가질 예정이다.

 

하광뉴스 hanam2020@naver.com

<저작권자 © 하광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